2019.12.16 (월)

  • 흐림동두천 10.5℃
  • 구름조금강릉 10.7℃
  • 흐림서울 10.6℃
  • 구름조금대전 11.9℃
  • 연무대구 10.1℃
  • 구름많음울산 10.9℃
  • 구름많음광주 12.6℃
  • 구름많음부산 11.7℃
  • 구름많음고창 13.2℃
  • 구름많음제주 14.8℃
  • 흐림강화 9.6℃
  • 구름많음보은 7.2℃
  • 구름많음금산 8.2℃
  • 구름조금강진군 9.8℃
  • 흐림경주시 8.9℃
  • 구름많음거제 9.6℃
기상청 제공

칼럼

전체기사 보기

[특별기고] 장정마을 사건과 퇴비

손이헌 횡성유기농산(싱싱비료)대표

최근 장정마을 집단 암 발생 원인으로 지목된 ‘니트로소아민’이란 물질은 어떻게 발생된 것일까? 우선 식물은 뿌리에서 질소를 영양원으로 흡수하여 질산염으로 축적된다. 식물에 존재하는 질산염 자체는 안전하지만 사람이 육류나 어류와 함께 섭취하면 위 속에서 타액과 위산 등에 섞여 소화되면서 발생하는 것이며 강력한 발암물질로 알려져 있다. 극한 산성과 혐기상황이라는 특수 상황에서 일어나는 일이다. 또 하나는 질산염이 함유된 유기물이 300℃ 이상의 고온에서 열 분해될 때 화학적 반응에 의해 질소산화물로 발생된다고 한다. 70년대 일본에서는 2차세계대전 이후 소아암 발생률이 급격히 증가하자 그 원인을 조사하는 과정에서 화학비료의 남용으로 질산염이 과다 축적된 야채를 산모가 섭취하면서 생기는 일로 지목하여 사회문제화된 적이 있다. 유럽농업 선진국에서는 현재 채소 섭취로 인한 질산염 허용기준을 정하고 있다. 우리나라에서도 80년대 잠깐 논란이 있었으나 채소 질산염과 암 발생과의 인과관계는 과학적 근거가 부족하다고 판단해 더 문제화되지 않았고, 질산염 허용기준도 정하지 않고 있다. 환경부 조사결과에 의하면 이번 장정마을의 문제는 담배의 ‘특이니트로소아민’이 원인이었고,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