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8 (목)

  • 맑음동두천 6.3℃
  • 맑음강릉 14.0℃
  • 맑음서울 9.9℃
  • 맑음대전 8.2℃
  • 맑음대구 11.5℃
  • 맑음울산 12.6℃
  • 맑음광주 11.3℃
  • 맑음부산 15.7℃
  • 구름조금고창 6.4℃
  • 맑음제주 15.5℃
  • 맑음강화 7.4℃
  • 맑음보은 3.8℃
  • 맑음금산 4.7℃
  • 맑음강진군 12.1℃
  • 맑음경주시 6.5℃
  • 구름조금거제 12.0℃
기상청 제공

농협

전체기사 보기

농협, 2021년산 벼 농가 출하 희망 전량 매입

지역농협 상황 고려해 매입자금 추가지원 검토 이성희 농협중앙회장, 벼 수확현장서 대책 발표

농협이 올해산 벼 농가 희망물량 전량을 수매한다. 또 지역농협의 필요에 따라 매입자금 추가지원도 검토되고 있다.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은 이달 18일 충남 만세보령통합RPC 관내 벼 수확현장을 방문해 이 같은 쌀 수확기 대책을 밝히고 산지의견을 청취했다. 농협의 이번 대책은 ▲수확기 농가 출하 희망물량 전량 매입 ▲올해 생산량 증가 등으로 필요시 벼 매입자금 추가지원 검토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고 있다. 농협은 농가 출하 희망물량을 전량 매입해 농업인 판매애로를 해소할 계획이며, 매입량은 지난해보다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또한 농업인의 안정적인 벼 출하와 지역농협의 자금부담 완화를 위해 벼 매입자금 추가지원을 검토할 예정이다. 이성희 회장은 이날 현장간담회를 통해 조합장들과 농업인들의 의견 및 애로사항 등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수확기 농가 벼 수매로 바쁜 RPC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이성희 회장은 “2021년산 쌀 수급은 예상생산량이 수요량을 초과해 공급과잉이 예상된다”면서 “농협은 농가 출하 희망물량을 전량 매입하고 필요시 매입자금 추가지원을 검토하는 등 농업인 지원에 최선을 다하고, 수확기 시장 안정을 위해서도 정부와 긴밀히 협의해 나가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