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5 (수)

  • 흐림동두천 24.3℃
  • 흐림강릉 22.6℃
  • 흐림서울 26.1℃
  • 박무대전 26.3℃
  • 흐림대구 28.8℃
  • 구름많음울산 27.7℃
  • 박무광주 28.0℃
  • 박무부산 26.1℃
  • 구름조금고창 27.8℃
  • 구름많음제주 31.3℃
  • 흐림강화 25.5℃
  • 구름많음보은 25.1℃
  • 구름많음금산 26.3℃
  • 구름많음강진군 28.1℃
  • 흐림경주시 27.6℃
  • 구름많음거제 27.5℃
기상청 제공

농기계

전체기사 보기

대동공업, 승용이앙기 소매 판매량 전년 동기대비 3% 증대

비대면 마케팅 강화해 직진자율 신제품의 강점 효과적 전달 시장축소에도 1050대 판매…승용이앙기 시장 1위 등극 전망

대동공업(대표이사 김준식, 원유현)은 올해 상반기 자사 승용이앙기의 소매 판매가 전년 동기대비 3% 증가한 1050대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국내 승용이앙기 시장 규모는 농촌의 고령화와 쌀 재배 면적 및 농가의 감소로 매년 줄어들고 있다. 관련해 통계청 기준, 국내 벼 재배면적 및 벼 재배농가는 2016년 각각 77만8000ha와 64만2000 가구에서 2019년 72만8000ha와 53만3000가구로 각각 7%, 17%씩 감소했다. 이와 맞물려 승용이앙기 시장도 감소, 승용이앙기 농협 융자 실적이 2016년 약 3720대에서 19년 약 3050대로 18% 하락했고, 올해는 코로나19까지 겹치면서 1~6월까지 상반기 융자 실적이 전년 동기 대비 7.1% 감소한 2397대로 집계됐다. 그러나 대동공업은 시장 축소에도 불구하고 융자 실적 기준 712대가 판매되며 30%의 점유율을 확보했다. 융자 외 판매분까지 포함해서는 올해 상반기에 1050대가 소매 판매되며 전년 동기대비 총 소매 판매량이 약 3% 정도 신장했다. 대동공업은 승용이앙기 판매 신장의 이유를 코로나 펜더믹 상황에서 신속하게 비대면 홍보판촉 활동을 강화한 것과 신형 6조 승용이앙기 출시 효과로 보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