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5 (수)

  • 맑음동두천 -9.2℃
  • 맑음강릉 -4.5℃
  • 맑음서울 -7.5℃
  • 맑음대전 -7.6℃
  • 맑음대구 -4.8℃
  • 맑음울산 -3.9℃
  • 맑음광주 -3.9℃
  • 맑음부산 -2.9℃
  • 구름조금고창 -8.4℃
  • 흐림제주 0.4℃
  • 맑음강화 -10.0℃
  • 맑음보은 -8.1℃
  • 맑음금산 -7.2℃
  • 구름많음강진군 -4.5℃
  • 맑음경주시 -4.5℃
  • 맑음거제 -4.2℃
기상청 제공

글로벌 뉴스

중국 글리포세이트 생산량 월평균 2만톤 감소 예상

중국 생산업체, 올해 11월부터 공장 유지·보수…생산능력 1/3로 줄어
탄소배출 저감 정책과 ‘가격 하락세’도 자율적 공장 폐쇄 결정에 한몫

중국의 글리포세이트 생산량이 올해 11월 이후 크게 감소할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중국의 글리포세이트 산업협력그룹에 따르면, 중국의 주요 글리포세이트 생산업체들은 11월 중순부터 생산라인의 유지 보수와 중국 정부의 에너지 소비 통제 및 탄소배출 저감 정책에 적극 부응하는 차원에서 교대로 공장을 폐쇄하기로 결정했다. 특히 중국 글리포세이트 생산업체들의 이같은 집단적 조치는 이번이 처음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중국의 글리포세이트 생산량은 11월 이후 월평균 2만톤 가량이 감소할 전망이며, 기존 생산량 대비 3분의 1 수준에 머물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


글리포세이트는 세계 최대 매출을 자랑하는 품목이자 중국에서도 가장 많이 생산·수출하는 품목으로 꼽히고 있다. 이 때문에 중국 제조업체의 모든 움직임과 생산 능력 및 가격 변화는 글로벌 이슈로 부각되고 있다. 
최근 몇 년 동안 중국의 글리포세이트 연간 생산량은 58만톤 수준을 유지하면서 내수용 약 10%를 제외한 나머지 물량을 수출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글리포세이트의 글로벌 생산량은 약 120만톤으로 △바이엘 38만톤을 비롯해 △Xingfa Group 23만톤 △Fuhua 5만3000톤 △Wynca 8만톤 △Jiangshan 7만톤 △Hebang Biotechnology 5만톤 △Anhui Guangxin 5만톤 등 중국의 주요 10개 생산업체의 총생산량(80만톤)이 전세계 생산량의 3분의 2를 차지하고 있다. 

 

◇ 2021~2022년 글리포세이트 가격(RMB/톤)


글리포세이트 가격은 2021년 이후 코로나19 팬데믹과 국가간 무역분쟁 등의 복잡합 국제 정치·경제적 상황으로 인해 가격이 폭등했다. 2021년 1월 톤당 2만 위안의 최저점에서 같은해 12월 톤당 8만3000 위안으로 187%나 급등했다.


하지만 2022년 들어서면서 가격이 하향곡선을 그렸다. 올해 1월 톤당 7만9000 위안에서 11월 톤당 5만2000 위안으로 32% 하락했다.


중국 농약업계 분석가들에 따르면, 현재 글리포세이트 가격은 재고 증가와 가격에 대한 저항 약화 등의 요인에다 글로벌 바이어들이 “기다리고 지켜보는” 관망 자세를 견지하면서 가격이 계속 낮아질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중국 글리포세이트 생산업체들의 이번 공장 폐쇄 결정에도 이러한 요인들이 일부 작용한 것으로 풀이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