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1 (토)

  • 구름많음동두천 17.6℃
  • 맑음강릉 22.4℃
  • 흐림서울 18.6℃
  • 맑음대전 18.9℃
  • 맑음대구 21.2℃
  • 맑음울산 20.8℃
  • 맑음광주 18.4℃
  • 맑음부산 21.2℃
  • 맑음고창 18.0℃
  • 맑음제주 19.6℃
  • 맑음강화 17.1℃
  • 맑음보은 16.8℃
  • 맑음금산 15.7℃
  • 맑음강진군 18.9℃
  • 맑음경주시 21.2℃
  • 맑음거제 19.8℃
기상청 제공

농약

손쉬운 토양소독…경농-불스가 해냈다!

‘노지 토양소독 처리기기’ 출시…토양훈증소독 빠르게
토양소독제 팔라딘, 간편하고 경제적인 사용방안 기대

토양병원균과 토양해충을 쉽고 빠르게 방제해 연작 장해에서 벗어날 수 있는 길이 열렸다.


경농(대표이사 이용진)은 지난 13일 경북 성주에서 불스(대표이사 남영조)와 함께 노지 토양소독 처리기기출시회를 갖고 보다 빠르고 간편한 토양훈증소독방법을 소개했다. 이날 출시회에는 많은 농업계 종사자들이 참석해 팔라딘 노지 처리기기에 높은 관심을 보였다.

 



토양병원균과 토양해충의 효과적인 방제를 위해서는 토양소독을 통한 전염원 제거가 가장 효과적이지만, 그동안 처리비용 부담과 작업의 어려움 등으로 체계적인 방제가 이뤄지지 못했다. 특히 노지의 경우 경사 정도·경지 면적 등 작업 환경의 영향을 많이 받아 토양훈증소독은 더욱 어려운 작업으로 인식돼 왔다.


이에 경농은 노지 처리기기개발이 시급하다고 판단하고 불스와 공동 협력해 제품을 개발하는데 성공했다.


노지 처리기기를 활용해 약제를 처리할 경우, 일반적인 수작업에 비해 작업 일수와 노동력을 3분의 1 수준으로 줄일 수 있다. 배토-로터리 형성-노지 평탄화-토양 훈증 소독-비닐 피복 및 커팅 등 모든 작업의 기계처리가 가능하기 때문이다. 실제로 지난해 10월 경북 영천의 한 마늘 농가에서는 600평 규모의 노지를 단 36분 만에 작업하기도 했다.




남영조 불스 사장은 토양소독으로 토양병원균과 해충을 효과적으로 방제할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많은 노지 재배 농가들이 작업 일수와 비용, 인력 부담으로 쉽게 접근하지 못한다는 사실이 안타까웠다“8년 전부터 경농과 함께 보다 손쉽게 토양소독제를 처리할 수 있는 방안을 고안해 기기 개발에 성공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이재군 경농 제품개발팀 PM노지 처리기기 개발로 인해 토양소독제 팔라딘은 한층 더 완벽한 약제로 거듭났다확실한 효과, 우수한 안전성은 물론이고 처리 작업마저 수월해지면서 앞으로는 노지에서도 연작 장해 걱정 없이 농사를 지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