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0 (목)

  • 흐림동두천 18.1℃
  • 흐림강릉 21.5℃
  • 구름많음서울 19.5℃
  • 흐림대전 18.1℃
  • 구름많음대구 22.5℃
  • 맑음울산 24.1℃
  • 구름조금광주 22.7℃
  • 맑음부산 23.6℃
  • 흐림고창 21.8℃
  • 맑음제주 22.3℃
  • 구름많음강화 18.9℃
  • 흐림보은 18.2℃
  • 흐림금산 18.8℃
  • 맑음강진군 24.2℃
  • 구름많음경주시 24.1℃
  • 맑음거제 23.6℃
기상청 제공

친환경

㈜누보, 밭작물 ‘용출제어형 피복비료’ 기술 도입

경기도농업기술원과 2년간 공동 개발
1회 시비로 수확기까지 안정적 재배
시험결과 55~90%의 화학비료 절감

누보(대표이사 이경원, 김창균)는 경기도농업기술원(원장 김석철)으로부터 작물 정식 전 1회 시비로 수확기까지 작물을 안정적으로 재배할 수 있는 용출제어형 피복비료 기술을 지난달 30일 이전받았다. <사진>


이번에 개발된 용출제어형 피복비료는 일반 화학비료에 특수한 물질을 피복한 완효성비료로 경기도농업기술원과 누보가 2년간 공동 개발한 비료다.


개발한 비료는 시비 방법이 관행 비료와 달리 정식하는 작물의 뿌리 바로 밑에 시비하는 비료로 비료성분이 작물의 생육후기까지 서서히 나와 1회 시비로 수확기까지 추가적인 시비 없이 작물을 안정적으로 재배할 수 있다. 특히 작물의 뿌리 바로 밑에 비료가 시비돼 양분 이용 효율이 높아 관행 비료 대비 55~90%의 화학비료를 절감할 수 있다. 시험 결과 찰옥수수 55%, 고추 88%, 배추 90%를 절감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8월에 실시한 용출제어형 피복비료농가 실증평가에서도 관행 비료는 밑거름 1, 웃거름 2회를 시비한 반면 개발 비료는 정식 전 1회 시비로 관행과 대등한 생육과 수량을 보여 재배농가에서 호평을 받았다.


아직 국내에서는 용출제어형 피복비료와 같은 밭작물 완효성 비료가 판매되고 있지 않다. 누보의 이번 기술이전으로 대량 생산돼 농가에 보급되면 밭작물 재배시 웃거름 시비에 따른 인건비 및 화학비료 시비량을 줄여 생산비를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