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0 (목)

  • 흐림동두천 17.8℃
  • 구름많음강릉 23.6℃
  • 흐림서울 19.5℃
  • 구름많음대전 19.6℃
  • 맑음대구 23.4℃
  • 맑음울산 23.8℃
  • 맑음광주 23.1℃
  • 맑음부산 24.4℃
  • 구름조금고창 22.4℃
  • 맑음제주 22.5℃
  • 흐림강화 19.5℃
  • 흐림보은 19.5℃
  • 구름많음금산 19.4℃
  • 맑음강진군 24.1℃
  • 맑음경주시 24.5℃
  • 맑음거제 24.5℃
기상청 제공

종자

병에 강한 초록색 배 ‘그린시스’ 보급 늘린다

검은별무늬병 감염률 3.3% 수준
농진청, 수출 유망품종으로 육성

농촌진흥청이 병에 강하면서도 색이 특이한 국산 배 품종 그린시스<사진>의 보급 확대에 나선다.


농진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이 2012년 개발한 그린시스9월 중순에서 하순께 생산하는 품종으로 맛이 담백하고 신맛이 없으며, 검은별무늬병에 강해 농약 사용을 최소화 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또한 그린시스의 검은별무늬병 감염률은 3.3% 수준으로, 도입 품종인 신고의 감염률 69.4%와 비교해 볼 때 매우 낮다.


과실 크기는 성인 주먹만 한 중간크기이고 껍질 색은 녹색이며, 상온 저장 기간이 30일 정도로 길어 기존 품종과의 차별화를 통한 수출 유망 품종으로 주목받고 있다.


농진청에 따르면 지난 2017년 아랍에미리트 농식품박람회 시식회에서 풍부한 과즙과 아삭한 맛으로 현지 바이어로부터 가치를 인정받았다. 경북 울산에서는 수출을 목표로 올해 8ha의 재배 단지를 조성했다.


국내 시장의 반응도 좋다. 농진청이 서울 가락동 도매시장의 중도매인을 대상으로 맛 평가를 한 결과, 식감이 아삭하며 과즙이 풍부하고 껍질 색이 특이해 소비자의 구매 욕구를 충족해 줄 것으로 평가받았다.


농진청은 그린시스보급을 확대하기 위해 지난달 27일 충남 천안에서 현장 평가회를 갖기도 했다. 이날 평가회에 참석한 농가와 중도매인, 산업 관계자, 배 중앙지방 연구협의체 회원들은 그린시스의 맛과 겉모양 등에 대해 좋은 반응을 보였다. 배연구소 전문가들은 재배 농가를 대상으로 생산 기술 상담도 진행할 예정이다.


강삼석 농진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배연구소장은 앞으로 배 재배농가들을 대상으로 그린시스의 생산기술 상담 등을 진행할 예정이라며 소비자의 다양한 욕구를 충족시킬 수 있고 친환경적으로 재배할 수 있는 그린시스가 국내 소비와 수출 확대를 통해 배 산업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기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