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0 (목)

  • 흐림동두천 17.8℃
  • 구름많음강릉 23.6℃
  • 흐림서울 19.5℃
  • 구름많음대전 19.6℃
  • 맑음대구 23.4℃
  • 맑음울산 23.8℃
  • 맑음광주 23.1℃
  • 맑음부산 24.4℃
  • 구름조금고창 22.4℃
  • 맑음제주 22.5℃
  • 흐림강화 19.5℃
  • 흐림보은 19.5℃
  • 구름많음금산 19.4℃
  • 맑음강진군 24.1℃
  • 맑음경주시 24.5℃
  • 맑음거제 24.5℃
기상청 제공

종자

중만생 최고품질 벼 ‘예찬’ 개발

농진청 “밥맛·재배 안정성…남서해안 적합”

농촌진흥청은 최근 소비자와 생산자가 원하는 밥맛 좋은 최고품질 벼 예찬품종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농진청에 따르면 예찬품종은 지난 2012년 개발한 현품이후 처음 육성한 중만생종으로 충남 이남 평야지와 남서 해안 지역에서 재배하기에 알맞다. ‘예찬은 또 백미의 단백질 함량이 5.6%로 낮으며, 식미검정에서 밥맛이 매우 좋다는 평가를 받았다.


남부지역에서 이삭 패는 시기는 814일 경이며, 키는 66cm로 쓰러짐에도 강하다. 도열병, 흰잎마름병(K1K3a), 줄무늬잎마름병에 강하고, 10a당 수량은 587kg으로 대비 품종보다 4% 높다. 등숙율은 92.4%, 제현율(현미 산출률) 82.1%, 도정율 74.6%, 완전미 도정수율이 71.0%로 남평벼보다 도정 특성이 좋다.

예찬은 신품종 이용촉진사업 시행 중으로,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의 종자생산 단계를 거쳐 2020년 농가에 보급할 예정이다.


이점호 농진청 국립식량과학원 작물육종과장은 예찬품종 보급으로 농업인은 재배가 쉬워지고 소비자는 맛있는 쌀을 선택할 수 있으며, 도정업자는 경제성이 높은 벼 품종을 선택할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