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11 (토)

  • 구름조금동두천 5.6℃
  • 구름조금강릉 5.7℃
  • 구름많음서울 8.0℃
  • 구름많음대전 6.6℃
  • 구름많음대구 8.2℃
  • 구름많음울산 6.9℃
  • 흐림광주 8.7℃
  • 구름많음부산 8.2℃
  • 구름많음고창 5.6℃
  • 구름많음제주 12.2℃
  • 구름조금강화 7.1℃
  • 구름많음보은 4.3℃
  • 구름많음금산 4.7℃
  • 흐림강진군 8.2℃
  • 구름많음경주시 4.5℃
  • 구름조금거제 7.5℃
기상청 제공

농기계

‘스마트팜 플랜트’ 수출 확대를 위한 지원방안 추진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한 온라인 지원 강화
사태 호전 시 해외시장 개척 활동 적극 추진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코로나19로 인해 해외방문 등이 제한되는 상황에서 ‘스마트팜 플랜트’ 수출을 확대하기 위한 지원 방안을 추진한다.


먼저, 국내 스마트팜 수출기업들의 홍보자료를 수출 유망국가(중앙아시아, 동남아시아) 관련 협회 및 바이어 등에 적극적으로 제공하고 온라인 상담·판매를 지원하는 등 홍보를 강화한다.


코트라 해외 무역관 및 공관을 통해 주요 스마트팜 수출기업들의 제품안내서(영문·현지어)를 제공해 우리 스마트팜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수입의향을 파악(inquiry)한다.


이와 함께 해외 바이어와 국내기업 간의 온라인 사업 상담, 온라인 판매 및 수출 상담에 필요한 통·번역 등을 지원한다.


이러한 홍보 활동이 실질적인 수출 확대로 이어지도록 코로나19 상황 호전 이후 직접적인 시장개척 활동을 확대해 나간다. 수출 유망지역에서 스마트팜 수출 전시회를 개최(2회 이상, 잠정)해 제품안내서 배포, 온라인 상담 등의 사전 홍보 활동이 수출 계약으로 구체화되도록 지원한다.


또한, 러시아·인도네시아 등 수출 유망국가의 국제 농기자재 박람회에 참여를 확대하되 국내 여러 업체의 제품들이 일관 설치된 형태의 ‘스마트팜 한국 전용관’을 운영해 홍보 효과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더불어 △개별 기업의 국제 박람회 참가 지원 △정부 간 행사 등을 활용한 바이어 상담회 개최 △‘KIEMSTA 2020’ 연계 스마트팜 수출 홍보관 마련 등 스마트팜에 특화된 시장개척을 지원한다.


한편, 수출 대상국 시장 분석을 위해 기존 진출 국가(우즈벡·카자흐·베트남 등)에 대해서는 구체적으로 정보를 보완하고, 신규 진출 국가(러시아·미얀마·태국 등)에 대해서는 추가 조사를 실시한다.


시범온실 등 중장기적으로 해외 스마트팜 수출 기반 구축을 위한 홍보·교육 거점 조성도 적극 추진한다. 올해 2개국에 시범온실을 조성·운영할 컨소시엄을 선정하고 현지 재배환경, 주력 재배품목 등을 고려한 맞춤형 시범온실 모델을 설계하여 내년에 착공할 계획이다.


8월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은 러시아에 딸기 고설재배 기자재를 실증할 스마트팜 실증시험장을 새롭게 조성한다.


또한 개도국에서 스마트팜에 관심이 높은 상황을 고려해 스마트팜 ODA사업 지원을 확대, 우리 스마트팜에 대한 홍보 및 관심을 높여 나갈 계획이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코로나19 상황 호전 시 수출성과가 창출될 수 있도록 사전에 철저히 준비할 것”이라며 “스마트팜 수출 애로사항을 발굴·해소하기 위해 정부, 업계 등이 참여하는 ‘스마트팜 수출 전략협의회’를 구성할 예정”이라고 밝혔다.